사도행전은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 살아 움직이는 현장을 묘사해줍니다. 그런데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예수님을 믿고 신앙생활을 하는 우리에게는 왜 성령의 역사가 나타나지 않는 것일까요?

 

오늘 본문에도 명목상의 그리스도인이 등장합니다. 사도 바울은 그들에게 세례 안에 담겨있는 복음을 전합니다(4절). 예수님은 십자가 죽음과 부활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거듭남의 은혜를 주셨습니다. 예전에는 죄의 종이었지만 이제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었습니다. 예전에는 내가 인생의 주인이 되어 무거운 짐을 지고 살아갔지만 이제는 예수님께서 친히 내 인생의 주인이 되어 내 삶을 이끌어가시니 주님과 함께 걷는 걸음이 행복하고 기쁨이 가득하게 되었습니다. 이것이 세례에 담겨있는 복음의 핵심, 곧 거듭남의 은혜입니다.

 

성만찬에도 복음의 핵심이 담겨 있습니다. 예수님은 자신이 생명의 떡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요 6장). 예수님께서 십자가 위에서 자신의 살과 피를 우리에게 다 내어 주셨습니다. 그리고 다시 살아나셔서 예수님은 자신의 살과 피를 먹고 마시는 우리 모두에게 영생을 허락하여 주셨습니다. 이것이 성만찬에 담겨있는 복음의 핵심입니다. 그러므로 복음이 살아 움직이는 역사를 체험하기 원한다면 그 무엇보다도 세례와 성만찬에 닮긴 복음의 진리를 끝까지 믿으십시오. 그 믿음 위에 성령께서 역사하실 때 사도행전이 묘사하는 복음의 역사가 여러분의 체험이 되는 것입니다.

 

사도 바울은 명목상의 그리스도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였고, 드디어 그들의 마음에 믿음이 생겼습니다. 그러자 성령께서 그들에게 임하십니다(6절). 여기에 등장하는 그 열두명의 제자만이 아닙니다. 3차 전도여행기간, 사도 바울은 두란노서원이라는 곳에서 소수의 제자들에게 복음 전하는 일에 집중합니다. 그리고 두란노서원에서 사도 바울, 오늘 본문에 등장하는 12명의 제자들, 그리고 두란노서원에 함께 모인 성도들이 간절히 기도하였을 것입니다. 그러자 오순절날 마가의 다락방에 임재하셨던 성령 하나님께서 두란노서원에도 동일하게 임재합니다. 이로써 아시아에 사는 모든 사람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이 전파되었던 것입니다(10절).

 

여러분의 삶 속에 복음이 살아 움직이는 하나님의 역사를 체험하기를 원하십니까? 그 무엇보다 복음의 진리를 확신하십시오. 그리고 성령 하나님을 사모하십시오. 우리는 성령께서 언제, 어디에 임하실 지 알 수 없으나 성령께서 임재하기만 하시면 우리의 삶은 분명 달라질 것이요 이 땅은 다시금 복음의 역사로 출렁이게 될 것입니다.

 

 

Posted by Rev. Hanjin 웃음과눈물